HOME  >  흉터클리닉  >  켈로이드성형
켈로이드성형

전문적인 의료진의 시술로 완성도 높은 결과를 체험하세요.

그러나 이 흉터가 얼굴 등 노출부위에 있을 경우에는 커다란 스트레스로 다가올 수 있으며 이것으로 인한 대인관계 기피현상이나 여름에 반팔이나 맨 소매를 못 입는다거나 치마나 반바지 착용을 꺼리게 되기도 하며 이것으로 인한 피해 의식등이 생길 수도 있다. 특히 비정삭적인 흉터로는 주로 비후성 반흔과 켈로이드가 있다. 우리나라 사람에게는 전형적인 켈로이드 체질은 드문 편이나 보통 비후성 반흔이 잘 생기는 체질도 통징하여 켈로이드체질이라고 하는 경우가 많다.

켈로이드란 기어가는 게의 발 같아 보인다고 하여 희랍어(daw:희랍어 chele)에서 유래된 명칭이다. 정상피부보다 융기되고 넓어진 반흔조직으로 진피내에 콜라겐의 과다 침착을 특징으로 하며 그 원인은 아직 밝혀져 있지 않다. 사람에서만 생기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발생률은 4.5~16%까지 보고되고 있다. 주로 가족력이 있는 경우가 많으나 호바루위 같은 경우는 가족력이 없는 경우에도 생기며 케로이드 성향이 있는 사람이 외상을 받을 때 마다 언제나 항상 어느 부위나 생기는 것은 아니다. 

이 켈로이드란 흉터는 주로 어깨, 흉골부위(늑골과 늑골사이의 펴녕한 뼈 부분). 뒷목, 등, 귀걸이 구멍 등에서 잘 생기는 편이다. 켈로이드가 일반적인 흉터와 다른 점은 흉터 표면과 경계가 불분명하고 딱딱하고 두껍고, 다친지 상당한 시일이 지났음에도 작아지기는 커녕 오히려 손상된 범위를 넘어 점점 다라나 정상피부까지 침범한다. 처음에는 분홍색 록은 붉은 색을 띠다가 시일이 지남에 따라 차츰 갈색을 띄며 가렵고 따가운 증세를 호소하기도 한다.

이 켈로이드란 흉터는 주로 어깨, 흉골부위(늑골과 늑골사이의 펴녕한 뼈 부분). 뒷목, 등, 귀걸이 구멍 등에서 잘 생기는 편이다. 켈로이드가 일번적인 흉터와 다른 점은 흉터 표면과 경계가 불분명하고 딱딱하고 두껍고, 다친지 상당한 시일이 지났음에도 작아지기는 커녕 오히려 손상된 범위를 넘어 점점 다라나 정상피부까지 침범한다. 처음에는 분홍색 록은 붉은 색을 띠다가 시일이 지남에 따라 차츰 갈색을 띄며 가렵고 따가운 증세를 호소하기도 한다.

그러나 이 흉터가 얼굴 등 노출부위에 있을 경우에는 커다란 스트레스로 다가올 수 있으며 이것으로 인한 대인관계 기피현상이나 여름에 반팔이나 맨 소매를 못 입는다거나 치마나 반바지 착용을 꺼리게 되기도 하며 이것으로 인한 피해 의식등이 생길 수도 있다. 특히 비정삭적인 흉터로는 주로 비후성 반흔과 켈로이드가 있다. 우리나라 사람에게는 전형적인 켈로이드 체질은 드문 편이나 보통 비후성 반흔이 잘 생기는 체질도 통징하여 켈로이드체질이라고 하는 경우가 많다.

켈로이드란 기어가는 게의 발 같아 보인다고 하여 희랍어(daw:희랍어 chele)에서 유래된 명칭이다. 정상피부보다 융기되고 넓어진 반흔조직으로 진피내에 콜라겐의 과다 침착을 특징으로 하며 그 원인은 아직 밝혀져 있지 않다. 사람에서만 생기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발생률은 4.5~16%까지 보고되고 있다. 주로 가족력이 있는 경우가 많으나 호바루위 같은 경우는 가족력이 없는 경우에도 생기며 케로이드 성향이 있는 사람이 외상을 받을 때 마다 언제나 항상 어느 부위나 생기는 것은 아니다. 

그러나 이 흉터가 얼굴 등 노출부위에 있을 경우에는 커다란 스트레스로 다가올 수 있으며 이것으로 인한 대인관계 기피현상이나 여름에 반팔이나 맨 소매를 못 입는다거나 치마나 반바지 착용을 꺼리게 되기도 하며 이것으로 인한 피해 의식등이 생길 수도 있다. 특히 비정삭적인 흉터로는 주로 비후성 반흔과 켈로이드가 있다. 우리나라 사람에게는 전형적인 켈로이드 체질은 드문 편이나 보통 비후성 반흔이 잘 생기는 체질도 통징하여 켈로이드체질이라고 하는 경우가 많다.

그러나 이 흉터가 얼굴 등 노출부위에 있을 경우에는 커다란 스트레스로 다가올 수 있으며 이것으로 인한 대인관계 기피현상이나 여름에 반팔이나 맨 소매를 못 입는다거나 치마나 반바지 착용을 꺼리게 되기도 하며 이것으로 인한 피해 의식등이 생길 수도 있다. 특히 비정삭적인 흉터로는 주로 비후성 반흔과 켈로이드가 있다. 우리나라 사람에게는 전형적인 켈로이드 체질은 드문 편이나 보통 비후성 반흔이 잘 생기는 체질도 통징하여 켈로이드체질이라고 하는 경우가 많다.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